한국의산 세계의산 전문등반 등산정보 MM산장 쇼핑몰 사람과산
spaceid spacepw space

 

뉴스(News)

 

社告

 

이달의 목차

 

정기구독 및 단행본

 

단행본 목록 보기

 

총목차

 

게시판

 

신용카드사용내역

월간 사람과산에 하시고 싶은 말씀이나 궁금하신 내용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글 올려주세요.
작성일 : 2014 / 04 / 13 조회 : 4462
제목 가장 인기 등산코스, 도봉산입구~신선대 구간
글쓴이 나들이
 

북한산 등산코스 도봉산입구~신선대 구간가장 인기

2014-04-13 17:00

[헤럴드경제=황해창 기자]북한산국립공원을 찾는 등산객은 평균 6.9㎞를 걸으며, 가장 인기있는 구간은 도봉산입구∼신선대인 것으로 조사됐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연간 700만명이 찾는 북한산 탐방객의 특성을 분석하기 위해 지난해 9월부터 올해 3월까지 위성항법장치(GPS)를 방문객 249명에게 제공하고 이동경로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3일 밝혔다.

등산거리 최대 기록은 16㎞(체류시간 12시간 4분), 최소 기록은 1㎞(35분)였다. 가장 인기있는 구간은 도봉산입구를 출발해 마당바위, 신선대, 다락능선을 거쳐 다시 도봉산입구로 나오는 5.4㎞ 구간으로 한번 등산에 평균 3시간 33분이 걸렸다.

 

 

<북한산국립공원에서 가장 인기있는 코스인 도봉산입구~신선대 코스>


북한산성입구∼보리사∼위문(4.1㎞, 2시간 33분 소요) 구간과 정릉∼보국문(2.2㎞, 1시간44분 소요) 구간도 많은 등산객이 찾았다.

정릉, 우이, 수유, 구기 도봉, 원도봉, 송추, 북한산성 등 주요 출입구 8개 지점에서 탐방을 시작한 탐방객의 이동경로를 분석한 결과 시작 지점으로 하산하는 비율이 70∼90%로 나타났다.

주말이면 등산객으로 붐비는 도봉산 정상 인근 Y계곡 구간은 도봉지구에서 탐방을 시작한 등산객의 89%가 다시 도봉지구로 내려오고 인근 원도봉지구에서 출발한 탐방객 32%도 도봉지구로 하산하기 때문에 혼잡도가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탐방객은 남성이 68.3%로 여성보다 배 이상 많았고 연령대 별로는 50대가 33.2%, 60세 이상이 32.7%로 나타났다. 20∼30대 비율은 10.4%에 불과했다.

hchwang@heraldcorp.com
 
 목록으로 
no 제 목 작성일 글쓴이 조회수
7134  •  가장 인기 등산코스, 도봉산입구~신선대... 2014-04-13 나들이 4463
7133  • 등산 전 뼈 건강 체크하세요... 2014-04-13 산머루 1781
7132  •  캠핑장 고르기 3가지 비법.... 2014-04-13 멧토끼 2011
7131  • 과천 청계산 화재 원인, 옥녀봉 능선 등산... 2014-04-08 기슭 2002
7130  • 삼천리자전거, ‘산악자전거대회’ 참가자... 2014-04-07 으랏차차 2292
7129  • 울산시, 영남알프스 산악관광 세계화 추진... 2014-04-07 꽃돼지 2002
7128  • 휠라코리아, ‘2014 휠라 패밀리 캠프’ 개... 2014-04-03 슭곰발 1992
7127  • 유채꽃 만발한 고성군 봄의 들판 2014-04-02 슭곰발 2051
7126  • [컬럼] 등산은 '무게와의 싸움'... 2014-04-01 멧토끼 1963
7125  •  함께 登山하며 계급 간 갈등 허물어요~ 2014-04-01 마루금 1789
HOME 게시판 산행기 정기구독신청 회원가입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 right

공정거래위원회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등록번호 548-19-01240
회사명: 도서출판 사람과산/ 등록번호: 서울, 아04289 /
등록일자: 2016년 12월 20일 / 제호: 사람과산 /
발행인: 이충직 /편집인: 강윤성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충직/
발행소: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212, 309호(가산동, 코오롱디지털타워애스턴) /
발행일자: 2021년 3월 16일 /TEL (대)02-2082-8833 FAX 02-2082-8822
copyright © 1989 - 2007, 사람과 山 All rights reserved.
저작권은 마운틴코리아에 귀속하며 무단 복제나 배포 등 기타 저작권 침해행위를 일체 금합니다.
contact
webmaster@mountainkorea.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