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산 세계의산 전문등반 등산정보 MM산장 쇼핑몰 사람과산
spaceid spacepw space

 

뉴스(News)

 

社告

 

이달의 목차

 

정기구독 및 단행본

 

단행본 목록 보기

 

총목차

 

게시판

 

신용카드사용내역

월간 사람과산에 하시고 싶은 말씀이나 궁금하신 내용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글 올려주세요.
작성일 : 2014 / 03 / 28 조회 : 2824
제목 '뮤지엄산'으로 다시 태어난 한솔뮤지엄
글쓴이 꽃돼지

아주경제 박현주 기자 =작년 5월 강원도 원주에 개관한 한솔뮤지엄이 '뮤지엄 산(SAN)'으로 이름을 변경했다.  .

 오광수 뮤지엄 산 관장은 26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공간과 예술, 자연이 융화되는 미술관을 지향한다는 뜻에서 스페이스(Space) 또는 슬로우(Slow), 아트(Art), 네이처(Nature)의 앞글자를 따 ''이라고 이름을 바꿨다" "현대 문명에 찌든 사람에게 정신적 휴양처, 힐링 공간으로 자리매김하는데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한솔그룹이 8년에 걸쳐 지은 '전원형 미술관' '뮤지엄 산'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의 맏딸인 이인희 한솔그룹 고문의 소장품을 중심으로 개관했다. 

 다홍색 패랭이 꽃밭과 자작나무 숲길과 세계적인 건축가 안도 다다오가 지은 독특한 미술관 덕분에 개관 7개월만에 유로 관람객 7만명이 방문하는 등 '슬로우 뮤지엄'으로 자리잡았다. 이인희 한솔 고문의 입이 떡 벌어지는 소장품도 발길을 모으는 이유다.  알렉산더 리버맨의 거대한 조각을 지나야 미술관으로 들어올수 있는 입구에는 자코메티의 '걸어가는 사람'이 버티고 있다. 전시장엔 박고석 이쾌대 박수근 장욱진 유영국 이대원 등  한국 근현대 거장들의 보석같은 작품들이 대거 망라돼 있다. '국민화가' 박수근 유화도 여섯 점이나 걸려 있다.

 새 이름표를 달고 뮤지엄 산은 개관이후 두번째 전시로 '진실의 순간:한국화와 판화전' 28일부터 펼친다.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의 맏딸인 이인희 한솔그룹 고문이 40여 년간 수집한 컬렉션의 일부로, 이번에는 한국화와 판화를 중심으로 선보인다. 작가 40여 명의 작품 150여 점이 소개된다.

 이 가운데 1956년 국내에서 처음으로 현대목판화 개인전을 연 작가 정규(19231971)의 작품등 평소 접하기 힘든 희귀판화등이 전시돼 주목되고 있다.

 목판의 소박함 속에 민중의 정서를 담아낸 오윤의 작품과 박수근 특유의 마티에르(질감)가 묻어나오는 사후 제작 판화, 여인의 결혼과 출산 과정을 계절의 변화에 빗댄 최영림의 1961년 국전 출품작 '계절' 등도 선보인다.
 

별도의 에디션이 없어서 사실상 1점 회화와 다름이 없는 정규, 까마귀와 강아지와 장독, 1950, 29 × 22cm, 종이 위에 목판화.


 또한  '문자추상'을 비롯한 고암 이응노의 작품 14점을 만나볼 수 있다. 가로 길이가 4m에 달하는 변관식의 '무창춘색'(武昌春色)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공개된다. 

  섬세한 메조틴트 기법으로 풀밭 위에 놓인 바이올린과 손수건, 의자 등 일상적인 소재를 초현실적이면서도 서정적으로 표현하는 황규백의 판화 전 작품과 작가가 사용했던 판화 도구도 전시됐다.

 이와 함께 '뮤지엄 산'만의 독보적인 전시장인 '제임스 터렐관' 5개월간의 작품 보수 공사를 마치고 오는 29일 재개관한다.
2차원과 3차원을 넘나들며 빛으로 소통하는 터렐의 작품 '간츠펠트'(GANZFELD)' '웨지워크(WEDGEWORK)', '호라이즌(HORIZON)', '스카이스페이스(SKYSPACE)' 등 네 점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오는 4월과 6월에는 각각 '일몰' '스페이스 디비전'이라는 신규 프로그램이 추가될 예정이다.(033)730-9000


http://www.ajunews.com/view/20140327084948721

 목록으로 
no 제 목 작성일 글쓴이 조회수
7120  • '뮤지엄산'으로 다시 태어난 한... 2014-03-28 꽃돼지 2825
7119  • 2014 한국 청소년 오지탐사대 모집! 2014-03-28 사람과산 1915
7118  • 재미산악연맹 원로 산악인 초청 캠프 2014-03-26 너덜지대 1655
7117  • 적십자사, 산악안전 전문과정 실시 2014-03-26 하늘채 1882
7116  • 염포산 산악자전거대회 3/30일 열려 2014-03-26 조랑말 1965
7115  • 산사태가 할퀸 워싱턴주 산골 2014-03-26 나들목 1970
7114  • 후쿠시마 오염수 바다로 쏟아낸다 2014-03-26 멧부리 1799
7113  • 사람과산 4월호가 발행되었습니다. 2014-03-25 사람과산 2142
7112  • 등산용품업체들 ‘워킹화’ 시장에 도전 2014-03-25 멧토끼 1902
7111  • 등산할 땐, 녹색 선글라스가 좋아 2014-03-25 너덜지대 2289
HOME 게시판 산행기 정기구독신청 회원가입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 right

공정거래위원회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등록번호 548-19-01240
회사명: 도서출판 사람과산/ 등록번호: 서울, 아04289 /
등록일자: 2016년 12월 20일 / 제호: 사람과산 /
발행인: 이충직 /편집인: 강윤성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충직/
발행소: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212, 309호(가산동, 코오롱디지털타워애스턴) /
발행일자: 2021년 3월 16일 /TEL (대)02-2082-8833 FAX 02-2082-8822
copyright © 1989 - 2007, 사람과 山 All rights reserved.
저작권은 마운틴코리아에 귀속하며 무단 복제나 배포 등 기타 저작권 침해행위를 일체 금합니다.
contact
webmaster@mountainkorea.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