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산 세계의산 전문등반 등산정보 MM산장 쇼핑몰 사람과산
spaceid spacepw space

 

산행기

 

여행기

 

묻고답하기

 

중고장터

 

나만의 노하우

 

통신원소식

 

산악회 일정 안내

 

고발/지적

 

미담/감동/칭찬

각 지역의 따끈따끈한 정보를 올려주세요.
지금 지리산에 비가 오나요?
작성일 : 2003 / 01 / 29 조회 : 7741
제목 대구한오름산악회 김태만씨가족 킬리만자로 등정기사
글쓴이 대구매일신문기사
 

대구 김태만씨 가족 5895m 우후루봉' 올라

"아이들이 더 자라기 전에 가족끼리 평생의 추억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대구 이 곡동 김태만(45)씨 네 식구가 지난 18일 아프리카 최고봉인 탄자니아 킬리만자로 의 '우후루봉'(5천895m)을 등정하고 24일 대구로 귀환했다.

김씨는 지난해 11월 지구온난화로 킬리만자로의 만년설이 갈수록 줄어든다는 얘기 를 듣고 더 늦기 전에 가족들과 직접 확인하고 싶었다고 했다. 큰 아이인 딸 정민 이(15.이곡중 3년)가 올해 고등학교에 들어가면 가족들이 함께 할 시간이 적어질 것이라는 예상도 결심을 재촉케 했다.

준비가 시작된 것은 지난 달 중순. 오지여행 전문여행사에 비자 발급 등을 부탁하 고 친하게 지내는 산악인들로부터 등산 장비를 빌렸다. 김씨, 아내 이우현(40)씨, 딸 정민이, 아들 창민이(13.성산중 2년)는 그때부터 매일 저녁 달리기를 하기 시 작했다. 고산 등반에는 무엇보다 체력이 중요하기때문. 문제는 2천만원이나 되는 경비였다.

500만원은 가진 것으로 충당했지만 나머지는 새마을금고에서 빌려야만 했다. "돈은 앞으로도 벌 수 있지만 가족 모두 함께 떠나는 여행은 미룰 수 없다" 는 것이 이런 결단의 바탕이었다.

일가족이 인천 공항을 출발한 것은 지난 11일이었다. 그리고 13일엔 탄자니아 현 지 캠프에서 정상을 향해 출발했다. 택한 등반로는 험로로 알려진 '메차메 루트'. 역시 최고봉은 최고봉이었다. '바란코 캠프'(3천950m)를 지나 고도 4천m를 넘자 아내 이씨부터 심한 고산증세가 나타냈다.

속이 메스껍고 두통이 심해지더니 구토 까지 찾아왔다. 이씨는 "만사가 귀찮고 소리라도 지르며 울고 싶었다"고 했다. 17일 밤 11시 베이스캠프인 바라푸캠프(4천600m)를 출발해 정상을 향해 10시간 가 량 강행하던 등반은 졸음, 추위, 구토와의 악전고투였다. 낮에는 햇살이 따가웠지 만 밤은 온 몸을 얼어붙게 만드는 혹한. 정민이는 더 이상 걸을 수 없다며 울음을 그치지 않았다.

기어코 정상에 올랐을 땐 가족 모두 얼싸안고 울었다. "힘든 만큼 성취감도 이루 말할 수 없었습니다". 이씨는 12박13일간의 가족등반 체험을 담은 9장짜리 A4지를 내 보이며 대견스러워 했고, 창민이는 "나중에 커서 아빠가 되면 아이를 데리고 꼭 다시 한번 다녀오겠다"고 했다.

김씨 부부는 1982년 대구 '한오름 산악회'에서 함께 활동하다 결혼한 부부. 작년 7월에는 온 가족이 백두산에 다녀왔고 11월에는 부부만 출발해 히말라야 안나푸르 나 트레킹을 다녀왔다.

이창환기자 lc156@imaeil.com

기사 작성일 : 2003년 1월 27일


 목록으로 
no 제 목 작성일 글쓴이 조회수
35  • 대구한오름산악회 김태만씨가족 킬리만자로... 2003-01-29 대구매일신... 7742
34  • 2002년 한국등산학교 임자체봉 등정 2003-01-20 한국등산학... 5772
33  • 한라산 동계훈련팀 입산허가 지침 일부 변... 2003-01-09 한라산국립... 5598
32  • 대한산악연맹 2003년도 신년하례식 개최안... 2002-12-23 대한산악연... 4803
31  • 7대륙 최고봉 정복한 산악인 박영석씨 인터... 2002-12-09 한국일보기... 6433
30  • 겨울철 국립공원 탐방안내 2002-12-09 국립공원... 4968
29  • 대구연맹 에베레스트 등정 사진 2002-11-22 나그네 5193
28  • 설악산 케이블카 내달부터 운행중단 2002-11-20 국립공원... 5553
27  • 북한산국립공원 관통도로 건설 저지 전 산... 2002-11-19 관통로저지... 5645
25  • 대한산악연맹 김상현 회장 재일본조선인총... 2002-11-15 산악계 소... 5481
HOME 게시판 산행기 정기구독신청 회원가입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 right

공정거래위원회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등록번호 106-05-87315
회사명: 도서출판 사람과산/ 등록번호: 서울, 아04289 /
등록일자: 2016년 12월 20일 / 제호: 사람과산 /
발행인: 조만녀 /편집인: 강윤성 /청소년보호책임자: 노주란/
발행소: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212, 309호(가산동, 코오롱디지털타워애스턴) /
발행일자: 2003년 4월 21일 /TEL (대)02-2082-8833 FAX 02-2082-8822
copyright © 1989 - 2007, 사람과 山 All rights reserved.
저작권은 마운틴코리아에 귀속하며 무단 복제나 배포 등 기타 저작권 침해행위를 일체 금합니다.
contact
webmaster@mountainkorea.com for more information